바로가기 메뉴
메인메뉴 바로가기
본문내용 바로가기
하단메뉴 바로가기

테마 소개

제물
(The Sacrifice)

난이도 ★★★★☆

미국 북부지역에는 중심으로 베인교라 불리는 집단이 있었다.
이들은 처음에는 수십 명 정도의 소규모 집단이었으나 교주 베인의 엄청난 카리스마로 불과 1년여 만에 전세계로 빠르게 퍼져나갔고, 현재는 그 수가 10만이 넘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.
처음에는 단지 베인에 대한 충성심으로만 똘똘 뭉치던 회원들은 점차 늘어가는 회원들에게 경쟁의식을 느끼기 시작했고 급기야 일부 지역에서는 사람을 잡아다 제물의식에 동원하기까지 이르렀다.
급기야 미국 및 관련 국가들이 베인교를 해체시키기 위해 다양한 방법을 강구해 보았으나, 회원 대부분이 사회에서 정상적 활동을 하고 있었기에 이들의 정체를 파악하기란 무척이나 어려운 일 이었고, 지금 이 순간에도 베인교로 인한 제물은 생겨나고 있다.